kukkart
터덜터덜 길을 걷다 우연히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보았을 때, 눈앞에 신비한 보랏빛 세상이 펼쳐진 적이 있어요. 차갑지도, 뜨겁지도 않은 온도의 보랏빛 공기가 나를 감싸 안았을 땐, 토닥토닥 내 어깨를 두드리며 나의 하루를 위로해주는 것 같았죠. 그날의 따뜻한 온도와 토닥임을 당신에게 전해주고 싶어, 그날의 하늘을 닮은 색으로 87th kukka를 구성했어요. 신비하게 마음을 이끄는 이 보랏빛 로즈 에디션이 당신의 하루하루를 위로하고 또 응원할 거예요.
21,900원
열대야로 잠 못 이루는 여름밤, 이런저런 생각에 괜히 센치한 기분이 들기도 해요. 38번째 kukka는 그런 밤에 잘 어울리는 꽃으로 준비했어요. 마음이 말랑말랑 해지는 순간에 짙은 자줏빛 꽃 한다발을 침대맡에 놓아보세요. 달콤하면서도 쌉싸름한 와인이 생각나는 다알리아와 우아하게 흐드러지는 스티파와 줄맨드라미가 당신의 밤을 로맨틱하게 만들어 줄 거예요.
9,900원
터덜터덜 길을 걷다 우연히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보았을 때, 눈앞에 신비한 보랏빛 세상이 펼쳐진 적이 있어요. 차갑지도, 뜨겁지도 않은 온도의 보랏빛 공기가 나를 감싸 안았을 땐, 토닥토닥 내 어깨를 두드리며 나의 하루를 위로해주는 것 같았죠. 그날의 따뜻한 온도와 토닥임을 당신에게 전해주고 싶어, 그날의 하늘을 닮은 색으로 87th kukka를 구성했어요. 신비하게 마음을 이끄는 이 보랏빛 로즈 에디션이 당신의 하루하루를 위로하고 또 응원할 거예요.
29,900원
뜨거운 태양이 내리쬘 땐, 피하지 말고 그 열기를 느껴보는 건 어떨까요? 43번째 kukka는 여름의 열정을 느낄 수 있도록 트로피칼 컨셉으로 구성했어요. 꽃다발을 환하게 밝혀주는 아즈마소국과 시원한 그린 소재가 어우러진 꽃다발은 당신을 트로피칼 아일랜드로 초대할 거예요.
9,9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