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ukkart
<빨강머리 앤>의 작가 루시 모드 몽고메리는, 이렇게 장미를 표현했다고 해요. 진한 핑크빛 꽃잎의 봄바스틱 로즈(Bombastic Rose)만큼, 사랑의 감정을 전하기 좋은 장미꽃이 있을까요? 모든 것들이 무채색으로 변할 준비를 하는 계절, 사랑하는 이가 받는 선물은 단순한 꽃이 아니라 핑크빛으로 가득한 두근거리는 순간이었으면 해요. 영원히 잊지 못할 떨리는 기억을 선물해보세요. 사실, 꽃이 어떻게 우리가 사랑하는 이만큼 아름답겠어요. 다만 꽃을 한 아름 안아 든 소중한 이가 얼굴 지어 보이는 환한 미소를 보고 싶을 뿐이에요. 그런 거잖아요, 우리가 바라는 것.
199,9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