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물로 고민하는 꽃다발이라면 고급스러움과 좋은 꽃말을 동시에 고민하게 되죠? '당신은 나의 행운입니다' 카라 꽃다발은, 이런 멋진 의미가 있다고 해요. 가장 고급스러운 꽃으로 꼽히는 카라. 톤다운된 보라색으로 보이기도 하는 버건디 블랙 컬러의 카라를, 프렌치 스타일의 꽃다발로 소개드려요. 조금 격식을 차려야 하는 자리의 선물이거나, 존경의 마음을 담아 어른들께 선물하는 꽃, 남성 분들께 드려도 부담없는 분위기의 꽃을 찾으시는 분들께 최고의 꽃이 될 거예요.
54,900원
어릴 적 우리가 읽어 내려내려가던 동화책의 마지막 페이지를 기억하나요? '그리고, 둘은 언제까지나 행복했답니다'라는 행복한 결말로 끝이 나죠. 하지만, 자라나면서 마주친 현실 속 세상은 동화책 속의 세상과는 많이 달랐어요. 어느 순간 우리는 매일의 일상 속에서 동화 속 해피엔딩은 잊은 지 오래인 것 같아요. 오늘은, 사랑하는 사람에게 어릴 적 꿈꿔오던 해피엔딩을 선물하는 건 어떨까요? 오늘도 행복하고, 내일은 더 행복할 거라고. 그리고 우리는 언제까지나 행복할 거라고.
49,900원
어릴 적 우리가 읽어 내려내려가던 동화책의 마지막 페이지를 기억하나요? '그리고, 둘은 언제까지나 행복했답니다'라는 행복한 결말로 끝이 나죠. 하지만, 자라나면서 마주친 현실 속 세상은 동화책 속의 세상과는 많이 달랐어요. 어느 순간 우리는 매일의 일상 속에서 동화 속 해피엔딩은 잊은 지 오래인 것 같아요. 때로는 내가 올바르게 살고 있는지 혼란스럽기도 하고, 길을 잃은 것 같은 기분도 들어요. 응원이 필요한 순간에 우리가 듣고 싶은 말은 '모든 게 다 잘 될거야.'하는 막연한 메세지가 아니예요. 힘들고 지친 하루에 우리가 듣고 싶은 응원은 이런 거죠. '너는 잘 하고 있고, 그건 당연한 게 아니야.' 오늘은 이 꽃이 대신 전해줄 거예요. 당신의 소중한 사람이 겪고 있는 이 고생스러운 순간은 행복을 위해 찾아 나선 모험일테니 우리는 결국 행복해질 거라구요.
54,900원
싱그러운 노란색은 보기만 해도 절로 기분 좋아지는 빛깔이에요. 긴 겨울이 지나고 피어나는 꽃들의 빛깔은 노랑이 많아 그런지 노란색 자체에는 시작이라는 의미가 있기도 하답니다. 사랑하는 친구의 개업일, 가까운 분이 새로운 보금자리로 이사를 하는 날, 고마운 지인이 새로운 직장에서 새 출발을 하는 날, 또 다른 시작이 펼쳐지는 좋은 날, 격려와 응원이 담긴 꽃다발을 소개해요. 좋은 일들만 있기를 바라는 당신의 마음을 담아, 화형이 크고 활짝 피어나는 모습이 멋진 노란 해바라기, 그리고 노란 튤립을 메인으로 구성했어요.
49,900원
꽃에 우리가 사랑하는 사람의 아름다움을 다 담을 순 없지만, 그래도 우리가 꽃을 선물하는 이유는 꽃이 그 아름다움에 가장 가깝기 때문은 아닐까요? 추운 겨울 바람에도, 함께 있는 순간만큼은 언제나 당신의 계절을 봄으로 만들어주는 세상에서 가장 사랑스러운 그녀에게 꽃을 선물하는 날. 꽃 선물에 익숙하지 않은 당신에게는 어려운 고민이 시작되죠. 그럴 때에는, 이름마저 그녀를 꼭 닮은 꽃은 어때요? '사랑에 빠진 장미'라고도 불리는 올 포 러브(All For Love) 발그레한 소녀의 두 뺨 같기도 하고, 달콤한 딸기 사탕 같기도 한 핑크빛의 고급 장미. 올포러브 한 다발과 '사랑해'라는 한 마디라면 당신은 세상에서 가장 로맨틱한 사람이 될 거예요.
49,900원
요즘 가장 사랑받는 형태의 플라워박스, 진부하거나 촌스러운 조합이 아닌 고급스럽고 우아한 느낌으로 구성해보았어요. 꽃의 여왕 작약(Peony)을 메인으로 화려함과 우아함이 공존하면서, 전체적으로 아이보리와 화이트톤으로 순수함이 돋보이는 분위기랍니다. 박스 하단에는 작은 수납 공간도 있어, 목걸이나 반지케이스 혹은 작은 편지도 넣어 함께 선물하실 수 있는 독특한 디자인이에요. 꽃다발이나 꽃바구니 선물이 조금 진부해진 당신께 이 플라워박스는 아름다운 선택이 될 거예요.
49,900원
우리가 감동받는 건 꽃 한 다발의 아름다움보다도, 좋아하는 것을 기억해 주는 섬세한 마음이죠. 특별한 날이 아닌 날에 받는 꽃은 기대하지 못한 고백인 것 같아 두 배로 떨리고, 설레는 것 같아요. "봄을 좋아하는 네 생각이 나서. 꽃 좋아하잖아." 이 한 마디에 얼마나 많은 고민과, 얼마나 깊은 마음이 담겨있는지 kukka는 잘 알고 있어요. 그래서, 담백하지만 따뜻하게 봄의 따스한 감성을 전하는 꽃을 소개해요. 여리여리한 색상의 꽃잎은, 꽃다발을 품에 안은 당신의 소중한 사람을 더욱 사랑스럽게 만들어줄 거예요.
49,900원